항공스포츠, 패러글라이딩, 스카이월드 하네스, 행글라이더, 레져스포츠, 레포츠, 불새스쿨. 패러글라이딩 강습

banner.jpg (32761 bytes)

tit05.jpg (5874 bytes)
tit06.jpg (6992 bytes)
tit07.jpg (5389 bytes)

titlebar2.GIF (3223 bytes)

pic21.jpg (16060 bytes)pic23.jpg (22491 bytes)


항공 스포츠 중에서 역사가 제일 짧으면서도 가장 인기있는 것이 패러글라이딩이다. 이것은 하늘을 날고자하는 인간의 꿈을 손쉽게 해결해주기 때문이다. 패러글라이더는 낙하산의 안전성, 분해, 조립의 간편성, 이동의 용이성과 글라이더의 비행성과 자유롭게 속도와 방향을 증감할 수 있는 용이성이 결합하여 새로운 형태의 비행체로 탄생하게 된 것이다.

오직 기류와 바람을 이용하여 이륙하고 비행하며 착륙함으로써 인간의 근원적 욕망인 하늘을 자유롭게 날아다니는 것이 이루어진 것이다. 패러글라이더의 활공비는 초보자용은 1 : 6 정도로 10m 높이에서 활공하면 60m 정도의 거리를 비행할 수 있으며 풍속은 3-6m/s(작은 나무가지가 흔들리는 정도)가 이,착륙시 최적의 상태다.

 

pic22.jpg (18478 bytes) pic20.jpg (21805 bytes)


프랑스에서 시작된 패러글라이더는 86년 이후부터 우리나라에 소개되기 시작했다. 이는 남녀 노소불문하고 쉽게 접할 수 있으며 3-4시간의 강습으로 50m 정도의 완만한 경사에서는 비행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패러글라이더의 총중량은 10kg정도로 가벼워서 등에다 메고 다닐 수 있다. 그리고 주의사항만 준수하면 위험성은 거의 없고 만약에 떨어진다해도 시속 20km/h로 달리는 자전거에서 뛰어내린 정도의 부상이 고작이기 때문에 마음놓고 배울 수 있다.

장비로는 신발, 장갑, 스포츠용 선글라스, 헬멧, 비행복, 캐노피(날개), 하네스(비행자와 글라이더 를 연결해주는 장비)등이 필요하다. 고공비행(2000m이상)이나 장거리 비행(20km 이상의 거리)에는 지도, 보조낙하산, 비상식량, 나침 판, 고도계, 무선전화기 등도 필요하다. 각양각색의 아름다운 형광색과 멋진 디자인이 어우러진 패러 글라이더는 하늘에 떠있는 모양만 보아도 재미있고 매력적이다. 그러므로 직접 파랗게 열려있는 하늘을 가르며 상쾌한 바람을 느껴보는 것은 어떨지?


 
파라 글라이딩 이란?

항공 스포츠 중에서 역사가 제일 짧으면서도 가장 인기 있는 것이 파라글라이딩이다.


이것은 하늘을 날고자하는 인간의 꿈을 손쉽게 해결해주기 때문이다.


파라글라이더는 낙하산의 안전성, 분해, 조립, 이동의 간편성과 글라이더의 비행성과 자유롭게 속도와 방향을 증감할 수 있는 용이성을 결합하여 새로운 형태의 비행체로 탄생하게된 것이다.


오직 기류와 바람을 이용하여 이륙하고 비행하며 착륙함으로써 인간의 근원적 욕망인 하늘을 자유롭게 날아다니는 것이 실현된 것이다.


파라글라이더의 활공비는 초보자용은 1 : 6 정도로 10m 높이에서 활공하면 60m 정도의 거리를 비행할 수 있으며 풍속은 3-6m/s(작은 나무 가지가 흔들리는 정도)가 이 . 착륙 시 최적의 상태다.


프랑스에서 시작된 파라글라이더는 86년 이후부터 우리나라에 소개되기 시작했다. 이는 남녀 노소 불문하고 쉽게 접할 수 있으며 1시간의 강습으로 50m 정도의 완만한 경사에서는 비행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파라글라이더의 총 중량은 10kg 정도로 가벼워서 등에다 메고 다닐 수 있다. 그리고 주의사항만 준수하면 위험성은 거의 없고 만약에 떨어진다 해도 시속 20km/h로 달리는 자전거에서 뛰어내린 정도의 부상이 고작이기 때문에 마음놓고 배울 수 있다.


장비로는 신발, 장갑, 스포츠용 선글라스, 헬멧, 비행복, 캐노피(날개),하네스(비행자와 글라이더를 연결해주는 장비)등이 필요하다.


고공비행(2000m이상)이나 장거리 비행(20km 이상의 거리)에는 지도, 보조낙하산, 비상식량, 나침판, 고도계, 무선전화기 등도 필요하다.


각양각색의 아름다운 형광색과 멋진 디자인이 어우러진 파라글라이더는 하늘에 떠있는 모양만 보아도 재미있고 매력적이다.


그러므로 직접 파랗게 열려있는 하늘을 가르며 상쾌한 바람을 느껴보는 것은 어떨지?


일일교습은 하루 5만원이며 장비대여는 물론 교통편까지 제공한다.

8시간의 지상교육과 2시간의 2인승 탠덤실습을 마치면 500m정도의 고지에서는 비행이 가능하다고, 또한 3-4개월 배우면 중급자격증인B급 파이롯트(혼자서 이.착륙할 수 있을 정도)를 발급 받을 수 있는데 비용은 교육신청비 50만원과 매번 만원 정도의 식대와 교통비 정도이다. (지금은 월 회비 제도로 만 운영되어 비용이 더 절감됨)

교육 중에는 장비 구입이 필요 없다.


장비 구입을 원할 때는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자기의 체형에 맞는 것을 구입하는 것이 요령이며 가격은 200-400만원 선이다.

현재 전국적으로 약1000여 개의 동호인 모임이 있고 대구에서는 불새 공인스쿨에서 수강신청을 받고 있습니다.

불새 스쿨장 김 치 호